인터넷나야나의 서버호스팅 사업부가 운영하는 서버 전문 브랜드 ‘코리아IDC’가 랜섬웨어에 감염됐다. 지난 6월 웹호스팅 사업부가 에레버스(Erebus) 랜섬웨어에 감염된 데 이어 또다시 터진 랜섬웨어 감염이다.

코리아IDC가 11월6일 올린 랜섬웨어 공지 안내.(출처=코리아IDC 홈페이지)

코리아IDC가 11월6일 올린 랜섬웨어 공지 안내.(출처=코리아IDC 홈페이지)

 

코리아IDC는 11월6일 홈페이지를 통해 “코리아IDC를 이용중인 서버호스팅 및 코로케이션의 일부 서버에서 2017년 11월6일 03시 전후로 랜섬웨어가 발생되었습니다”라고 밝혔다.

현재 해당 랜섬웨어 감염 건은 한국인터넷진흥원(KISA)과 사이버 수사대에 신고돼 조사가 진행 중이다.

인터넷나야나 측은 이번 랜섬웨어를 ‘ENC 랜섬웨어’로 파악하고 있다. 인터넷나야나 측은 “지난번(6월 에레버스 랜섬웨어 사건 때)에는 해커가 돈을 내라고 요구했는데, 이번에는 아직까지 그런 요구는 없다”라고 밝혔다.


출처 : 블로터 http://www.bloter.net/archives/294090

등록

    의견을 남기시려면 로그인 또는 가입 후 이용해 주세요

    포럼 참여 업체

    F5 Networks Korea

     

    SK인포섹

     

    ㈜이글루시큐리티

     

    FireEye

     

    Paloalto Networks

     

    NSHC

     

    Symantec

     

    포티넷 코리아

     

    전문가 그룹

    강정민

    팔로알토네트웍스 코리아

    양경윤

    파이어아이

    김영표_Young

    시만텍&블루코트
    전문 분야 :

    이진원

    파이어아이

    김범수

    팔로알토네트웍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