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최초 종이재료 고품질 컬러 3D프린터 심층분석 생방송토크 온라인세미나

박영종 대표이사((주)영일교육시스템)
#제조IT, # 산업디자인, # 공업디자인, # 3D프린터, # 시제품제작, # 디자인시제품, # 영일교육시스템박영종대표이사, # 토크아이티TalkIT, # 온라인세미나생방송live, # 고우성지식PD(IT전문생방송토크사회자)
2017년 11월 30일(목)
오후 2시 ~ 오후 3시
온라인 세미나

무엇에 관한 세미나인가요?

손쉽게 구할 수 있는 종이 재료로 컬러 시제품을 만드는 방법
제품 공정과정에서 분진이나 유해 물질을 줄이는 방법
좋은 가성비로 신속하게 디자인을 시제품화 하는 방법

이분들은 꼭 참여하세요!

산업/공업디자인 등 컬러를 구현하는 시제품 출력이 필요한 교육 디자인학과, 산업체 지원 및 교육이 필요한 공공기관, 신제품 양산 시 컬러를 필요로 하는 시제품 제작이 필요한 산업체 기획/디자인 담당자

세미나 다시보기

세미나 안내

기업체와 교육기관에서 3D프린터를 사용하면서 공통적으로 갖고 있는 아래의 문제들을 어떻게 풀 수 있는지를 본 온라인세미나에서 알아봅니다.

- 손쉽게 구할 수 있는 종이를 재료로 컬러 시제품을 만들 수 없을까?
- 공정과정에서 분진이나 유해 물질이 발생 안하게 할 수 없을까?
- 좋은 가성비로 신속하게 디자인을 시제품으로 만들 수 없을까?

11월 30일(목) 오후 2시부터 세계최대 가전제품 전시회 'CES 2016'에서 최고혁신상을 수상한 세계 최초 종이재료 풀컬러 데스크탑 3D프린터 앰코사의 아크(ARKe) 중심으로 (주)영일교육시스템 박영종 대표이사를 모시고 아래 특징들과 기대효과 등을 생방송토크로 알아봅니다.



"종이재료 풀컬러 3D프린터는 피규어 산업이나 산업용 시제품, 엔터테인먼트, 캐스팅, 교육, 건축, 고고학, 미술품과 문화, 의학, GIS 등 다양한 분야에서 사용되고 있습니다."

- 후보정 없이 200만 컬러 출력
- SDL(Selective Deposition Lamination) 특허기술로 종이재료 시제품 제작
- 포토리얼리틱 HD 풀컬러 잉크


[참고사이트]
1)(주)영일교육시스템 홈페이지
http://yes01.co.kr/
2)풀컬러 데스크탑 3D프린터 http://www.color3dp.co.kr/

지금 사전등록 하시면, 생방송 당일 편하게 온라인 세미나에 참여하셔서 궁금한 점에 대한 즉각적인 답변을 얻으실 수 있습니다.


 

세계최초 종이재료 고품질 컬러 3D프린터 심층분석 생방송토크 온라인세미나
2017-11-30(목) 오후 2시 ~ 오후 3시(종료)

시간 주제 자료
14:00~15:00
세계최초 종이재료 고품질 컬러 3D프린터 심층분석

 

박영종 대표이사((주)영일교육시스템)
  • 박영종 대표이사 (주)영일교육시스템 발표자

    -교육장비 500만불 수출탑을 수상한 20년 된 영일교육시스템 창업자
    -국내 천여 개 기관에 다양한 3D프린터 공급 및 전문교육 운영

  • 고우성 지식PD  사회자

    IT지식방송 토크아이티, 전자신문UTV 진행
    서울시 CEO TOK CEO대담, 북포럼 진행
    디지털 마케팅&세일즈 와이즈파트너 대표

참여방법 안내

온라인 세미나 참석을 위해 아래 절차를 확인 후 진행해주세요.


로그인

본 온라인 세미나는 무료로 진행됩니다.
본 세미나 참여을 위해 로그인 또는 회원 가입 후 진행해주세요.
현재 회원님은 로그인 전입니다

사전등록

사전 등록을 하시면 세미나 당일 "참여 안내 메일""참여 안내 SMS"를 받을 수 있습니다.(세미나 유형에 따라 변동 될 수 있습니다.)
등록이 완료되면 이메일 주소로 "등록 확인" 메일이 발송됩니다.
현재 회원님은 사전등록이 되어 있지 않습니다.

세미나 참여

본 온라인 세미나는 데스크탑 및 스마트폰에서 모두 참여가 가능합니다.
별도의 참여 프로그램 설치가 필요 없으며 인터넷만 연결되어 있다면 바로 참여가 가능합니다.
세미나 당일 시작 1시간 전부터 본 페이지를 통해 참여가 가능 합니다.

추천 세미나

의견

이벤트 관련해서 의견이나 질문 등을 남겨주세요.


의견을 남기시려면 로그인 또는 가입 후 이용해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