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이리틀 CDN - 인터넷 방송 기술과 CDN 기술의 허와 실

#Akamai Korea #아카마이코리아 #인터넷 #인터넷방송기술 #CDN 기술 #마이리틀CDN
2015년 8월 21일(금)
오후 2시 ~ 오후 3시
온라인 세미나

 

 컴퓨터에서 동영상이 나오는 것을 보며 신기해 하던 시대에서 이제는 초고화질(UHD) 방송을 인터넷을 통해 PC를 비롯한 모든 디바이스에서 시청할 수 있는 시대까지 힘겹게 달려왔습니다. 그러나 아직은 인터넷을 통한 동영상 방송의 시청은 기술적으로나 인프라적인 제약을 많이 받는 것이 현실입니다. 우리가 살고 있는 현재는 어쩌면 인터넷이라는 매체를 통해 방송을 하는데 존재하는 다양한 제약들과 완전한 자유사이의 기로에 있는지도 모를 정도로 급격한 기술의 진화의 시기에 있다고 볼 수 있습니다. 그만큼 과거와 현재, 그리고 미래에 대한 시각을 갖는 것이 중요하다고 할 수 있습니다. 

 이번 마이리틀 CDN에서는 그동안 인터넷을 통한 동영상 전송 기술의 변화와 CDN의 역할, 그리고 향후 기대되는 변화들을 전반적으로 다룸으로써 한시간안에 동영상 전송과 관련된 거시적인 시각을 기를 수 있는 시간을 가지고자 합니다. 이러한 지식은 동영상 관련 사업이나 방송업계에 종사하는 분들 뿐 아니라, 디지털 마케팅을 비롯한 각종 e비즈니스에 종사하는 분들에게도 동영상 매체를 적극 활용할 수 있는 필수적인 지식을 습득하는 측면에서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 의심치 않습니다. 

이번 마이리틀CDN을 통해 다루게 될 주제들은 다음과 같습니다. 
 - 동영상에 대한 전반적인 고찰 및 전송 기술 변천사
 - 동영상/멀티미디어 전송에서 CDN의 역할과 기능
 - 방송매체로써의 인터넷 스트리밍의 위치 및 역학관계
 - 인터넷 동영상 전송 기술의 미래



 


 

 

마이리틀 CDN - 인터넷 방송 기술과 CDN 기술의 허와 실

  2015-08-21(금) 오후 2시 ~ 오후 3시(종료)

시간 주제 자료
14:00 ~ 15:00
마이리틀 CDN - 인터넷 방송 기술과 CDN 기술의 허와 실
이국희 상무 (아카마이코리아), 안준수 상무(아카마이 코리아)

이국희 상무  아카마이코리아 발표자

이국희 상무는 마이크로소프트, 아마존과 같은 글로벌 IT 기업과 스타트업 기업에서, 기획, 설계, 개발부터 마케팅, 영업, 교육 그리고 운영까지 인터넷 서비스 및 솔루션의 전체 라이프사이클에 걸친 다양하고 풍부한 경험을 쌓아왔습니다. 지난 19년간 IT 산업 분야에서 활동해온 이상무는 데이터베이스 핵심 엔진을 직접 설계 개발하고 상용화하는것으로 시작해, 모바일 개발 플랫폼, 가상화폐 관리 솔루션, 소셜게임 서비스 플랫폼의 개발과 운영을 총괄했으며, 글로벌 IT 기업에서는 MS Office, MS SharePoint, AWS 클라우드 서비스가 국내 시장에서 확고히 자리 잡는데 핵심 역할을 수행했습니다.

안준수 상무 아카마이 코리아 발표자

안준수 상무는 아카마이 코리아의 제품전략 매니저로 국내 및 아태지역의 제품 마케팅 전략 및 각 업계에 적합한 솔루션 상품 개발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아카마이 코리아에 합류하기 앞서 그는 R&D, 웹전략, 디자인, 서비스 운영, 소프트웨어, 품질보증, 등 다양한 분야와 (주)만도, 한국HP, 머큐리인터액티브, 코오롱정보통신 등에서 사업계획, 제품전략, 마케팅, 영업직을 역임했습니다

참여방법 안내

온라인 세미나 참석을 위해 아래 절차를 확인 후 진행해주세요.


로그인

본 온라인 세미나는 무료로 진행됩니다.
본 세미나 참여는 비회원으로 등록이 가능하며 로그인 하시면 간편히 등록/참여가 가능합니다.
현재 회원님은 로그인 전입니다

사전등록

사전 등록을 하시면 세미나 당일 "참여 안내 메일""참여 안내 SMS"를 받을 수 있습니다.(세미나 유형에 따라 변동 될 수 있습니다.)
등록이 완료되면 이메일 주소로 "등록 확인" 메일이 발송됩니다.
현재 회원님은 사전등록이 되어 있지 않습니다.

세미나 참여

본 온라인 세미나는 데스크탑 및 스마트폰에서 모두 참여가 가능합니다.
별도의 참여 프로그램 설치가 필요 없으며 인터넷만 연결되어 있다면 바로 참여가 가능합니다.
세미나 당일 시작 1시간 전부터 본 페이지를 통해 참여가 가능 합니다.

의견

이벤트 관련해서 의견이나 질문 등을 남겨주세요.


의견을 남기시려면 로그인 또는 가입 후 이용해 주세요